■ 사주마을 소식

■ 왜 출산사주가 중요한가...????

영통 유태경 원장 2010. 9. 27. 12:48

■ 왜 출산사주가 중요한가...????

 

........................................................................................................................

 

 

여자 의사들의 국제적 연대모임인 세계여자의사회(Medical Women’s International Association)

 

차기 회장에 한국인 교수가 선출됐다. 연세대 의대 해부학교실 박경아(60) 교수가 주인공이다.

 

한국인 회장이 나온 건 주일억 한국여의사회 고문(1989년) 이후 두 번째다.

 

올 4월부터 한국여의사회 회장도 맡고 있는 박 교수는 지난 7월 독일 뮌스터에서 열린 총회에서

 

단독 후보로 추대돼 만장일치로 선출됐다.
박경아 교수는 의사가 아니었으면 어떤 길을 갔을까.

“한때 정치외교학과를 갈까 고민했었다.

 

초등학교 6학년 때 할머니가 유명한 역학자한테 사주팔자를 봤는데

 

‘비행기 타고 온 세계를 누비고 다니는 사주’라고 나왔다고 한다.

 

그때부터 난 외교관이 돼야 하나 보다 하는 게 딱 박혔다.

 

막상 대학에 가려고 하니 정외과는 동떨어진 것처럼 보였고 의대는 길이 보였다. …

 

그런데 나이 먹고 돌아보니 내가 ‘의사 외교관’이 돼 있더라.

 

의사 외교관으로서 한국을 널리 알리는 일을 하고 싶다.”

...........................................................................................................

 

 

윗글은 세계여자의사회 차기회장에 선출된 박경아 교수의 인터뷰 내용이다.

 

사주명리학은 실력이 대단한 역술인이 감정한다면 비교적 정확한 미래를 에측할수 있다.

 

4주8자가 태어난 년월일시로 확정이 되어진 순간부터 평생 그 사람에게 따라 다닌다.

 

설령  그사람이 기독교인이거나 사주에 관심이 처음에는 없었던 사람이라도 언젠가는

 

성인이 되어서 결혼할때 상대방 배우자가 될 사람에 의해서 보아지거나

 

자신이 취업할 회사의 경영자가 참고로 하거나

 

부모가 자녀의 진로를 결정할때 참고 하거나,

 

또는 자신의 일이 정말 풀리지 않을때 혹시나 하는마음으로 자신 스스로가

 

역술인을 찾게 되어 있다.

 

기독교신자들도 상당수가  궁합정도는 보는것으로 알고 있다.

 

그런데 역술인에게 상담 받으러 갔는데 자신의 사주팔자에 문제가 많다는것과 운세흐름이

 

좋지 않은 부분이 많은 경우,

 

역술인으로부터 여러 지적을 받을 것이고 머리속에 남아 있게 마련이다.

 

믿을수 없어서 다른 역술인을 찾아가도 역시 사주팔자안에서 거의 같은 풀이가 나올 것이므로

 

그 순간부터 자신의 사주팔자에 얽혀있는 풀이를 운명으로 받아 들이기 시작하게 된다.

 

그냥 재미로 봤다고 하지만, 실은 잠재의식속에 남아 있게 되어 있다.

 

좋은 사주를 출산시에 미리 뽑아서 년월일시를 맞추어서 낳게 된다면

 

사주팔자를 보러 갈때마다 좋은 말을 많이 듣게 될것이고 자신감을 가질 것이고

 

그로인해 칭찬 받는사람이 항상 꾸지람을 듣는 사람에 비해 결과가 흔히 좋다고 하는것처럼

 

사주팔자가 좋고 운세가 좋다는 사람들은 그만큼 미래에 희망을 가질것이다.

 

대다수의 사람들이 사주팔자가 좋게 타고 태어나면 덜 수고스러워도 결과가 훨씬 좋은것이

 

통계적으로도 나오는것이다.

 

수천년전부터 현철한 학문을 연구하는 선비들이 할 공부도 많은데 필요없는 사주명리학을

 

연구 했을리도 없고 무용지물이며  합리적 타당성이 없다면 이미 사주명라학은 없어진 학문

 

이었을 것이다.

 

지금도 사주명리학을 연구하면서 그 일부를 자신이 만든 비법이라고 적용하면서 제대로 맞지 않는

 

소수의 임상상담을 실례로 들면서 주장하는 곁가지 이론들은 바로 사장되어 버리고 말게 되는

 

이유가 그것이다.

 

간혹 특별이론을 주장하는자의 내용이 있더라도 자세히 보면 사주명리학 큰틀을 세밀히

 

한부분 연구해서 단어들을 바꾸어 나의 이론이다 하는경우도 있다.  

 

여기서 말하고자 하는것은 임신후 출산전에 출산사주를 역술인에게 받아서 년월일시를 맞추어서

 

출산할 필요가 있는가 라는 질문에 대한 답인데,

 

정답이라고 하기보다 해답이라고 해두자.

 

출산시에 사주풀자를 좋게 뽑아서 게획출산하는것은 좋다라고 할수 가 있다.

 

살아가면서 낙담이 될때 우리나라에서 상담 갈곳이라고는 정신신경과와 역술인을 찾아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요즘은 그래도 병원을 찾기도 하지만 얼마전까지만 해도 미친사람 소리 듣기 싫어서

 

고민상담은 주로 역술인을 찾아갔다.

 

이글 첫머리에서 사례를 잠시 들었듯이 사람은 자주들은 내용을 기억하게 되어 있고

 

그에 맞추어서 인생을 계획하고 자신의 결정도 하게 되어 있다.

 

만약에 여러분 자신이나  자녀의 사주가 좋지않다 팔자쎄다 이런말을 들으면 기분 좋겠는가.

 

....................................................................................................................

 

다음은 세계 U-17얼드컵 우승 재패 주역이며, 트리풀 수상을 달성한

여민지 어머니의 인터뷰 내용이다.

 

“여민지가 어릴 때 고명한 철학자가 ‘민지는 커서 세계무대를 누빌 운명’이라고 말한 적이 있다”

임수영 씨는 “민지가 다음 주 화욜일에 입국하는데 안아주면서 ‘수고했다’란 말을 전해주고 싶다.

그리고 갈비찜을 해줄 것이다. 민지가 너무 고생이 많았다. 정말 보고 싶다.

솔직히 MVP를 기대하진 않았다”고 덧붙였다.

.................................................................................................................................................

 

그래서 말하고자 하는 요점은,

 

보통 사주라면 모르지만 아주 좋지 않게 나온 사주는 평생 그 사람에게 정신적인 짐이 된다.

 

혹시라도 인공출산을 하게될 계획이라면 그분들 만큼이라도 출산예정일에 맞추어서

 

자녀를 출산하여 좋은 이름과 더불어 좋은 선물을 하도록 하자. 

 

태어나는 사랑스런 나의 자녀 자손에게 재산보다도 더 소중한 좋은 사주팔자를 선물 하도록 하자.

 

출산사주는 역술인에 의뢰하여 출산예정일의 전후 15일 정도에 맞추어서 산부인과 의사에게

 

말해주면 된다.  

 

 

사주마을令統柳太景

 

 

 
역술의 명인 ★ 성명학 대가 ■☞ 母岳山人  令統 柳 太景

 

 

 

우성철학원

영통역술교육원

이름과사주평가감정원

원장 영통 유태경

한국역리학회 중앙학술위원

한국역술인협회 광명지회 수석부회장

인터넷역학강의실 운영중

인터넷 全사이트 四柱마을 카페운영자 四柱通

국제역학대회 거목선생 "부적의효용에 대한고찰" 발표논문 참여편집위원

 

 

 

생활에 도움되는 안내 모음

 

 

셀프 무료운세 보는곳

 

개명신청 절차 및 방법

 

불길한 이름자알아보기

 

타로 무료 오늘연애운

 

타로 연애 무료궁합

 

타로 무료 오늘운세

 

타로 오늘 사업운

 

아기이름 작명소

 

이름 잘짓는곳

 

무료 꿈 해몽